대천5동대천항수산시장 착한가게 가입식 어려운 이웃에게 희망을.. 보령시 대천5동(동장 이재경)은 22일 대천항 수산시장에서 박은희충남공동모금회 사무처장과 권호식 주민생활지원과장,이재윤지역사회보장협의회의원장 착한가게 가입업소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착한가게 가입식을 가졌다. 착한가게 캠페인은 자영업자등을 대상으로 수익금의 일부를 이웃을 위해 기부하는 캠페인으로 이들 업소는 매월 3만원씩 이달부터 앞으로 본인이 희망할 때 까지 충청남도공동모금회로 기부하게 된다. 이날 가입식에서는 대풍수산(대표 전병전)을 비롯해◈대천항수산(대표 한정미) ◈갈매기수산(대표 김성희),◈부자수산(대표 김성심),◈ 주현수산(대표 강춘자) ◈공주수산(대표 김공주),◈소리수산(대표 조규서),◈고래수산(대표 윤정미) ◈모범수산(대표 최용식),◈바다회센터(대표최영숙),◈항구전주해장국 (대표 고옥덕)◈대천김(대표 최민순),흰돌성결교회(목사 황요섭),◈청산에(대표 임대균) 환상의바다리조트(대표 박경수)등 15개소가 단체로 가입했으며 나눔을 실천하는 가게임을 인증하는 착한가게 현판을 전달받았다. 모금된 성금은 충청남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보령시의 아동 및 청소년, 노인, 장애인 등 사각지대를 위한 재원으로 사용하게 된다. 대풍수산(대표 전병전)은 가게를 운영해 생긴 수익으로 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도울 수 있어서 기쁘다며, 앞으로도 주변을 돌아보는 일에 관심을 기울이는 풍토를 확산 해 나가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보령시 대천5동 이재경동장은 경기침체로 인한 어려움 속에서도 이웃을 위한 나눔에 힘을 모아 주셔서 감사드리며, 대표님들의 따뜻한 마음이 전파되어 아름다운 나눔 문화가 더욱 확산되는 착한나눔시장이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입고 놀자 구명조끼, 구명조끼는 생명조끼입니다.
입고 놀자 구명조끼, 구명조끼는 생명조끼입니다.
  • 방덕규 기자
  • 승인 2019.07.24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보령해경, 머드축제 기간 중에 구명조끼 착용 홍보 부스 운영

 

보령해양경찰서(서장 이천식)는 대천해수욕장 머드축제를 찾은 국민들에게 구명조끼 착용의 중요성을 알리고 해양안전의식을 높이기 위해 홍보부스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보령해경에 의하면,‘2019보령 머드축제’ 기간 중인 오는 26일, 27일, 머드 축제 광장에 보령해양경찰서 홍보존과 체험존을 설치할 예정이다.

 매년 전국적으로 구명조끼 미착용으로 인해 사망사고는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으며, 최근 3년간 보령 관내 연안해역 사망자 14명 모두 구명조끼를 착용하지 않은 상태였다.

보령해경은 머드축제 관광객의 관심을 끌기 위해 ▲구명조끼 착용 ▲심폐소생술 실습 등 체험공간과 ▲구명조끼 입기 UCC 및 해양경찰 브랜드 영상 등 표출 ▲어린이 포토존 ▲해양경찰 스티커 부착 등 홍보공간을 설치해 다양한 이벤트를 열고 참가자에게 홍보풍선, 네임텍 및 우비볼 등 기념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보령해경 관계자는 “이번 홍보부스를 운영하여 구명조끼 실 생활화를 적극 홍보하여 여름 휴가철 국민들이 안전하고 즐거운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연안해역 인명사고 제로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