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7.11.15 수 12:19
 
,
> 뉴스 > 뉴스 > 기관/단체
     
보령시, 성주산 남포오석 테마거리 조성‘시동’
-오는 2020년까지 90억 원 투입.. 문화관광 콘텐츠 개발로 ‘관광보령’외연확대
2017년 05월 18일 (목) 10:10:04 김윤환 기자 kyh9714644@naver.com

보령시는 대천해수욕장, 머드축제 등 해양 관광 중심 콘텐츠를 뛰어넘어 이제는 지역의 역사와 문화요소까지 결합한 콘텐츠 개발로 전국 최고의 관광도시를 만들기 위해 오는 2020년까지 90억 원을 투입, 성주산에 남포오석 테마거리를 조성한다.

대상 지역은 명천동과 성주면 성주리에 걸쳐 있는 옥마벚꽃길과 성주산로 4km 구간의 3만㎡이며, 성주터널의 개통으로 차량 통행이 없는 산책로에 남포오석을 활용한 벽화와 예술품 등을 설치하고, 다목적 광장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성주산 남포오석 테마거리 사업계획
지난해 실시설계를 완료하고 이달부터 본격적인 사업을 추진하는데 ▲올해는 바람재 멀티광장, 팔각정 전망대 및 데크로드 정비, 돌탑 휴게 쉼터 조성, 옹벽 벽면 조형물 설치 ▲2018년 테마형 전망대 및 다목적 멀티광장 조성, 진입로 주차장 개설, 오석 테마존 및 작품석 조성 ▲2019년 오석 풍욕쉼터 및 명천폭포 조성, 태양광 경관조명 설치 ▲2020년에는 오석테마 콘텐츠 및 패러글라이딩 체험상품을 개발하게 된다.

시는 지역자원인 남포 오석을 주제로 역사와 기록의 장소, 다양한 연령층의 접근성 용이로 개방형 공간의 소통 장소, 석탄산업과 석가공업 등 성주산 일대의 근대산업 역사를 아우르는 매력적인 테마형 공간으로 만들어 나간다는 방침이다.

특히, 성주사지, 성주산자연휴양림, 석탄박물관, 개화예술공원, 패러글라이더장, 무궁화 수목원, 웅천돌문화공원 등 주변의 관광자원과 연계한 지역을 대표하는 관광목적지로의 입지 강화와 함께 관광 활동의 편익 증진을 위한 기반을 마련함으로써, 앞으로 단계적으로 개발될 성주산 일대 관광자원의 경쟁력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동일 시장은“‘관광보령’의 외연확대는 물론, 1천년이 지나도 변함이 없는 국보8호‘보령 성주사지 낭혜화상탑비’의 주인공인 남포오석의 가치를 재조명하고, 예술작품 전시 및 오석벽화 설치를 통해 대한민국 최고의 문화 거리로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며, “또한 우리 시가 보유한 지역자원과 특산품, 역사적 인물을 활용해 부가가치 창출은 물론, 지속가능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견인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윤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보령뉴스(http://www.boryeong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한국중부발전 보령발전본부, 취수로 수
2017 회장기 및 2018 국가대표
보령시와 울릉군 재매결연 체결 시정교
[시인]김병연, 민족의 수치
보령시건강가정지원센터, 제4회 알뜰
보령시, 인권보장 및 증진 실무회의
종교개혁 500주년과 명성교회
종교인 과세, 종교활동비 비과세 검토
음주운항 일제 단속 해상교통 질서 확
내년도 장애계 5대 활동과제, 전국장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등록번호 : 충남 아 00093  등록년월일 : 2010.9.7 제호 : 보령뉴스  발행인:김윤환  
주소 : 충남 보령시 동대동 908-4 (도로명주소 : 대청로 45-35 )  전화 : 041)931-9112  팩스 : 041)931-9113
Copyright 2010 (주)보령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boryeong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