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천5동대천항수산시장 착한가게 가입식 어려운 이웃에게 희망을.. 보령시 대천5동(동장 이재경)은 22일 대천항 수산시장에서 박은희충남공동모금회 사무처장과 권호식 주민생활지원과장,이재윤지역사회보장협의회의원장 착한가게 가입업소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착한가게 가입식을 가졌다. 착한가게 캠페인은 자영업자등을 대상으로 수익금의 일부를 이웃을 위해 기부하는 캠페인으로 이들 업소는 매월 3만원씩 이달부터 앞으로 본인이 희망할 때 까지 충청남도공동모금회로 기부하게 된다. 이날 가입식에서는 대풍수산(대표 전병전)을 비롯해◈대천항수산(대표 한정미) ◈갈매기수산(대표 김성희),◈부자수산(대표 김성심),◈ 주현수산(대표 강춘자) ◈공주수산(대표 김공주),◈소리수산(대표 조규서),◈고래수산(대표 윤정미) ◈모범수산(대표 최용식),◈바다회센터(대표최영숙),◈항구전주해장국 (대표 고옥덕)◈대천김(대표 최민순),흰돌성결교회(목사 황요섭),◈청산에(대표 임대균) 환상의바다리조트(대표 박경수)등 15개소가 단체로 가입했으며 나눔을 실천하는 가게임을 인증하는 착한가게 현판을 전달받았다. 모금된 성금은 충청남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보령시의 아동 및 청소년, 노인, 장애인 등 사각지대를 위한 재원으로 사용하게 된다. 대풍수산(대표 전병전)은 가게를 운영해 생긴 수익으로 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도울 수 있어서 기쁘다며, 앞으로도 주변을 돌아보는 일에 관심을 기울이는 풍토를 확산 해 나가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보령시 대천5동 이재경동장은 경기침체로 인한 어려움 속에서도 이웃을 위한 나눔에 힘을 모아 주셔서 감사드리며, 대표님들의 따뜻한 마음이 전파되어 아름다운 나눔 문화가 더욱 확산되는 착한나눔시장이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고용노동부 보령지청, 2019년 특성화고 DJ(Dream-Job) 프로젝트’사업 추진
고용노동부 보령지청, 2019년 특성화고 DJ(Dream-Job) 프로젝트’사업 추진
  • 방덕규 기자
  • 승인 2019.07.24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용노동부 보령지청(지청장 공석원)은 우리지역 특성화고 졸업예정인 청년구직자의 빠른 노동시장 진입을 촉진하기 위해 자체 특화사업인‘2019년 특성화고 DJ(Dream-Job) 프로젝트’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DJ프로젝트는 특성화고 청년구직자에게 자신의 꿈(Dream)을 실현하게 적합한 직업(Job)을 연결시키는 사업으로 ‘17년부터 3년째 진행하여, 참여자의 48%가 취업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번‘특성화고 DJ 프로젝트’에는 지역의 특성화고인 주산산업고, 충남해양과학고, 대천여자상업고, 광천제일고, 서천여자정보고, 장항공업고, 청양고 등 7개 학교에서 94명이 선발되어 7월말부터 참여한다.

이번 프로젝트는 취업성공패키지 민간위탁기관인 ㈜지이라인, ㈜제이엠커리어, 인지어스(유), 여성인력개발센터 등 4개 기관이 단계별 맞춤형 취업지원 서비스를 제공하며,

프로젝트에 참여하는 학생들은 고용노동부의 취업성공패키지 사업과 연계되어 참여수당(15~20만원) 및 정규직으로 취업 시 청년내일채움공제(2년형 1,600만원 또는 3년형 3,000만원) 혜택을 받아 목돈마련의 기회를 얻게 된다.

공석원 보령지청장은 “청년 고용문제가 심각한 상황에서 유관기관이 협력하여「특성화고 DJ 프로젝트」를 추진하며, 특히 청년 일자리 생태계 개선을 통해, 지역 기업의 구인난 해결과 양질의 일자리 제공을 위해 힘쓰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