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천5동대천항수산시장 착한가게 가입식 어려운 이웃에게 희망을.. 보령시 대천5동(동장 이재경)은 22일 대천항 수산시장에서 박은희충남공동모금회 사무처장과 권호식 주민생활지원과장,이재윤지역사회보장협의회의원장 착한가게 가입업소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착한가게 가입식을 가졌다. 착한가게 캠페인은 자영업자등을 대상으로 수익금의 일부를 이웃을 위해 기부하는 캠페인으로 이들 업소는 매월 3만원씩 이달부터 앞으로 본인이 희망할 때 까지 충청남도공동모금회로 기부하게 된다. 이날 가입식에서는 대풍수산(대표 전병전)을 비롯해◈대천항수산(대표 한정미) ◈갈매기수산(대표 김성희),◈부자수산(대표 김성심),◈ 주현수산(대표 강춘자) ◈공주수산(대표 김공주),◈소리수산(대표 조규서),◈고래수산(대표 윤정미) ◈모범수산(대표 최용식),◈바다회센터(대표최영숙),◈항구전주해장국 (대표 고옥덕)◈대천김(대표 최민순),흰돌성결교회(목사 황요섭),◈청산에(대표 임대균) 환상의바다리조트(대표 박경수)등 15개소가 단체로 가입했으며 나눔을 실천하는 가게임을 인증하는 착한가게 현판을 전달받았다. 모금된 성금은 충청남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보령시의 아동 및 청소년, 노인, 장애인 등 사각지대를 위한 재원으로 사용하게 된다. 대풍수산(대표 전병전)은 가게를 운영해 생긴 수익으로 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도울 수 있어서 기쁘다며, 앞으로도 주변을 돌아보는 일에 관심을 기울이는 풍토를 확산 해 나가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보령시 대천5동 이재경동장은 경기침체로 인한 어려움 속에서도 이웃을 위한 나눔에 힘을 모아 주셔서 감사드리며, 대표님들의 따뜻한 마음이 전파되어 아름다운 나눔 문화가 더욱 확산되는 착한나눔시장이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보령시, 전국단위 성인문해학습자 백일장 수상자 4명 배출
보령시, 전국단위 성인문해학습자 백일장 수상자 4명 배출
  • 김미선 기자
  • 승인 2019.07.18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령시는 (사)한국문해교육협회의 ‘2019년 제15회 성인문해학습자 백일장(편지쓰기)대회‘에서 시 수강생 어르신 4명이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백일장(편지쓰기) 대회는 전국의 성인문해학습자 총 5,955명이 대회에 응모해 1·2차 심사를 거쳐 최종 913개 수상작을 선정했다.

보령시 찾아가는 배움교실의 박종애(90세·주산면 창암2리), 서정모(91세·청소면 성연1리), 정숙자(87세·청소면 성연1리) 어르신은 늘배움상을 수상했고, 명천종합사회복지관의 문희자(78세·보령시 동대동)어르신은 장려상을 수상했다.

정숙자 어르신은 “평생 농사를 지었는데 나이 들어 몸이 아파 일하기도 어렵고, 오서산 아래 산골마을 경로당에서 무료한 시간을 보내고 있었다”며 “보령시에서 마을회관에 ‘찾아가는 배움교실’을 개설해 줘서 동네 친구들과 같이 공부도 하고 아주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선생님 덕분에 구십을 바라보며 처음으로 편지를 다 써 봤는데 상까지 받을 줄은 꿈에도 몰랐다”며 매우 기뻐하며 소감을 말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보령시 성인문해교육 학습자들이 나이을 잊고 배움의 열정을 이어갈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보령시는 지난 2011년부터 성인문해교육을 운영하고 있으며, 2019년 현재 40개소의 ‘찾아가는 배움교실’과 초등학력인정교실에서 410여명의 문해학습자들이 배움을 이어가고 있다.